나의 나무



아무것도 아닌 것을,

지나가는 구름이 잠시

가지를 흔들고 가는 것을,

어떻게 살다보면

엄청난 비바람도

맞닥뜨릴 수 있는 것을.


아직은 누구를 못 미더워하며

자신 때문에 아파하고 절망하는

나의 나무.

운명은 마음속에서 자라는데

스스로 흔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