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험담

 

집 앞까지

바래다 달라 해도 싫다 하고

바래다 준다 해도 싫다 하세요.

매일 매일 바래다 주면

서로가 버릇돼

이별 후

다시 만남을 갖는다 해도

그 만남을 사랑하게 된다 해도

집 앞에서 안녕할 때

문득 떠오를 테니까요.

전에 바래다 주었던

그 행복한 눈이

슬픈 눈으로 기억될 테니까요.

서글픈 밤 그림자로 기억될 테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