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가운 손님

 

까치가 운다

까가가각 까각

까치가 운다

언제나 그랬듯

까가가각

까치만 운다

까가가각 깍깍

언제나 그랬듯

그나마 반갑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