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짐

 

유리조각 박힌 듯

아려오는 가슴 안고

쓸쓸한 눈동자로 바라본

오월의 하늘 아저씨는

눈물만 흘리기에는

너무 맑으시다

해서 아저씨만큼 맑은 마음으로

내일 다시 인사드리리 라고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