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를 기다리는 행복

 

그대 멀리서 보고 있지만 말고

내게로 다가오세요

반가움에 소리치며 기뻐할 것입니다


언젠가는 모두 잊혀져

기억에서조차 희미할지 모르지만

접혀지지 않는 그리움에 못 잊고 살아가는

내 마음을 알고 있습니까


간간이 소식이라도 전해주면

뜬구름 잡듯 허무하지만은 않을 것입니다

꿈속에서도 내 심장을 찌르는 보고픔에

눈물 고이는 세월만 보내지 않을 텐데

다가갈 수 없는 안타까움에 애만 태웁니다


내일을 알 수 없는 안개 같은 삶이라지만

그대가 나에게로 올 것만 같아

그간의 모든 슬픔도 잊고

그대를 기다리는 행복으로 살아갑니다


끝까지 남아 있던 그리움이 바람으로 불어올 때면

두 눈을 감고 있어도

그대 모습이 내 눈 가득 들어옵니다

오늘도 나는 그대의 작은 움직임에도

온 마음이 흔들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