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 찾아오지 않으시렵니까

 

그리움이 산처럼 쌓였는데

그리 싫지 않으시면

산 넘어 길을 내어

날 찾아오지 않으시렵니까


그리움이 강처럼 흐르는데

잊고 있지 않으셨다면

배를 띄워 노를 저어

날 찾아오지 않으시렵니까


내 마음 다 바쳐서

사랑이 이루어진다면

그리움의 산을 무너뜨리고

그리움의 강을 막아

모든 것을 다 드리겠습니다


쫓기듯 밀려가는 세월에

흙 한줌으로 남을 인생인데

마른 줄기 되기 전에

살아 목숨 붙어있을 때 사랑하렵니다


그대에게도 사랑하고픈 마음 있을터이니

그리 싫지 않으시면

나홀로 뒤척이며

지리하게 기다리고 있지 않도록

날 찾아오지 않으시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