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목숨 다 바쳐 사랑해도 좋을 이

 

한 목숨 다 바쳐

사랑해도 좋을 이 있다면

목숨의 뿌리 다 마를 때까지

온몸과 온 마음으로

사랑하고 싶습니다


밀려오는 파도처럼

멀리 떠나가야만 하는 세상

후회 없이 미련 없이

쏟아져 내리는 폭포수처럼

사랑해도 좋을 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언젠가 세월의 연줄도 다 풀리고 말아

젊음이 녹슬어 가기 전에

가슴 저미도록 그립고

사무치게 생각나는 이 있다면

모든 걸 송두리째 불태우고 싶습니다


흘러만 가는 세월이 아쉽고

떠나만 가는 세월이 안타까워

덧없이, 의미 없이,

단조롭게 살기보다

한 목숨 다 바쳐

사랑해도 좋을 이 있다면

그를 위해 모든 걸 포기하더라도

사랑하며 살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