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잊나

 

내 마음에 남겨놓은 자국

봄날 되어 새록새록

다시 돋아나는데

눈빛으로 번져오는 너를

어떻게 잊나

어떻게


내 마음에 꺼질 수 없는

불을 질러놓은 듯이

그리움이 온 천지에 피어나는데

손끝으로 느껴지는 너를

어떻게 잊나

어떻게


나 홀로 사랑할 수 없어

애타는 가슴이

못 견디도록 뼛속 깊이 아파오는데

마음속으로 푹 빠져 들어오는 너를

어떻게 잊나

어떻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