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

 

그대를 어찌 잊겠습니까

그대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


살아가며 그대를 닮은 사람을

다시 사랑한다 하여도

그 마음은 그대만 같지는 않을 터이니


모든 일들이 모든 세월이

바람처럼 불어왔다가

바람처럼 불어간다 하여도

나에게 남겨진 추억들이 너무도 생생해

그대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


또 다시 새롭게 사랑한다 하여도

그대를 사랑한 것처럼

그대로 사랑할 수는 없을 터이니


살아가는 일이 즐겁다 하여도

우리가 즐겁게 보내었던 시간들이

그대로 흔적처럼 남아 있어

그대를 잊을 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