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로움을 느껴본 사람은

 

늦가을

마른 나무 가지 끝에

가만히 앉아 있는 새같이

외로움을 느껴본 사람은

포근한 둥지를 틀고 싶어

사랑을 시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