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행복을 이야기하자

 

친구야

너의 맑은 눈을

바라보는 것은 행복이었다


우리들의 우정이란 호수엔

언제나 우리들만의

사랑의 배를 띄울 수 있었기 때문이다


우리는 삶이란 여행을 살아가면서

언제나 걱정투성이였다

다른 사람들보다

마음이 강하지 못한 것 같아

언제나 불만이었다


그러나 인생이란 무엇이냐

그렇게 익숙해 보이는 사람들도

떠나가고

그렇게 멋있게 보이는 사람들도

또 떠나가고

우리마저 떠날 시간이 오고 있다


친구야

우리 행복을 이야기하자

우리의 맑은 눈에 다시

우정이라는 사랑의 배를 띄우자


짧은 삶에 긴 여운을 남기기 위하여

진한 감동으로

우리들의 삶을 이야기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