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사람이 된다는 것은

 

한 목숨 살아감이

힘들고 어려워

서로가 한 가슴 되어

사랑을 하여도

짧고 짧기만 할 삶을


무슨 이유로

무슨 까닭에

서로가 짐되고

서로가 아픔이

되어야 하겠습니까


참으로 우리들의 삶이란

알 수가 없어서

홀로 울기도 많이

울었습니다


가을이 오면

여름날의 화려함이

하나도 남김없이

떨어짐을 보고서는

알았습니다


이 세상에서

내 마음에 맞는

행복만을 원한다면

더욱 슬퍼만 진다는 것을


바람과 빛을 맞아야

열매를 맺듯이

찬바람과 눈보라가

몰아친 후에야

봄이 오듯이


우리들의 삶이란

아파하며 살다보면

행복이란 의미를

더욱 더 깊이 알 수가 있어

진정으로 행복한 사람이 된다는 것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