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앓아도 가슴 앓아도

 

가슴 앓아도 가슴 앓아도

그리움만으로 동동 발구르기보다

기다림을 만남으로 바꾸어

그대의 품 속에 파고들어

사랑만 했으면 좋겠다


가슴 앓아도 가슴 앓아도

삶의 가지 끝에 매달린 듯

홀로 남기는 싫으니

쌓이는 고독 떨쳐버리고

사랑만 했으면 좋겠다


가슴 앓아도 가슴 앓아도

미친듯이 펄럭이는 그리움

막아도 막아도 보고픈 마음

매어둘 수도 종잡을 수도 없으니

눈물방울만 떨어뜨리기보다

사랑만 했으면 좋겠다


가슴 앓아도 가슴 앓아도

고개를 떨군채 외론 가슴 억누르며

기억 속으로 떠나기 전에

내 심장에 살아 펄펄 뛰는 널

온몸이 젖어 들도록

사랑만 했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