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 찾아 왔을 때

 

사랑이 찾아 왔을 때

그 한 복판이

헤어 나올 수 없는 늪이라 하여도

빠져들고만 싶다


사랑이 끝간데 없는

짙은 안개 속이라 하여도

찾아들고만 싶다


못다 피어서 절망하는

사랑보다는

활짝 피어나는

사랑이고만 싶다


흘러만 가는 세월이

다 떠나가버리기 전에

내 사랑의 언어가

그대 가슴에 시가 되었으면 좋겠다


우리 사랑은

언제나 여운으로

남아 있어도 좋을

온 몸에 흐르는 사랑이고만 싶다


삶의 터널을 다 빠져 나오기까지

그대만 사랑하고만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