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 들판에서

 

봄 햇살과

봄비가 데리고 온

연초록빛이 산과 들에

가득한 4월


춤을 추며 나온 듯한

초록 잎사귀들이 피어나서

마치 동화나라에서

꿈꾸고 있는 듯하다


봄날 들판에 서 있으면

온몸에 보드라운 촉감이 느껴져

사랑하고 싶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