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시작

 

너를

만난 날부터

그리움이 생겼다


외로움뿐이던 삶에

사랑이란 이름이

따뜻한 시선이

찾아 들어와

마음에 둥지를 틀었다


나의 눈동자가

너를 향하여

초점을 잡았다


혼자만으론

어이할 수 없었던

고독의 시간들이

사랑을 나누는

시간들이 되었다


너는 내 마음의

유리창을 두드렸다

나는 열고 말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