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 양현근

 

그리움 짙어

제 무게로 무너지는 밤이면

창밖 세상에는

비가 내려도 좋다


나단조의 젖은 음계로

나지막이 비가 내리면

때절은 세간사는 꾸밈없는 이역(異域)


보고 싶은 사람 때문에

잠못 이루는 밤이면

비라도 내리면 좋다


목마름으로

대지는 허기져 오고

서툰 인연 탓으로

질퍽한 하늘 녘에는 천둥이 치는데


일상의 짐이 무거운 날이면

창밖 세상엔 비가 내려도 좋다

비라도 내리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