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 켱기는 날 - 김소월

 

오실 날

아니 오시는 사람!

오시는 것 같게도

맘 켱기는 날!

어느덧 해도 지고 날이 저무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