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상 - 조병화

 

내가 맨 처음 그대를 보았을 땐

세상엔 아름다운 사람도 살고 있구나 생각하였지요


두번째 그대를 보았을 땐

사랑하고 싶어졌지요


번화한 거리에서 다시 내가 그대를 보았을 땐

남모르게 호사스런 고독을 느꼈지요


그리하여 마지막 내가 그대를 만났을 땐

아주 잊어버리자고 슬퍼하며

미친듯이 바다 기슭을 달음질 쳐 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