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이런 사람이 좋더라 - 작자 미상

 

그리우면 그립다고 말할 줄 아는 사람이 좋고

불가능 속에서도 한줄기 빛을 보기 위해 애쓰는 사람이 좋고

다른 사람을 위해 호탕하게 웃어 줄 수 있는 사람이 좋고

자기 부모형제를 끔찍이 사랑할 줄 아는 사람이 좋고

바쁜 가운데서도 여유를 누릴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어떠한 형편에서든지 자기 자신을 지킬 줄 아는 사람이 좋고

노래를 썩 잘하지 못해도 즐겁게 부를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어린아이와 노인들께 좋은 말벗이 될 수 있는 사람이 좋고

책을 가까이 하여 이해의 폭이 넓은 사람이 좋고

음식을 먹음직스럽게 잘 먹는 사람이 좋고

철 따라 자연을 벗삼아 여행할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손수 따뜻한 커피 한 잔을 탈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이웃을 돌아볼 줄 아는 사람이 좋고

하루 일을 시작하기 앞서 기도할 줄 아는 사람이 좋고

다른 사람의 자존심을 지켜 볼 줄 아는 사람이 좋고

때에 맞는 적절한 말 한마디로 마음을 녹일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외모보다는 마음을 읽을 줄 아는 눈을 가진 사람이 좋고

친구의 잘못을 충고할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적극적인 삶을 살아갈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자신의 잘못을 시인할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용서를 구하고 용서할 줄 아는 넓은 마음을 가진 사람이 좋고

새벽공기를 좋아해 일찍 눈을 뜨는 사람이 좋고

남을 칭찬하는데 인색하지 않은 사람이 좋고

춥다고 솔직하게 말할 줄 아는 사람이 좋고

어떠한 형편에서든지 자족하는 마음을 가진 사람이 좋다


또 이 글을 읽고 있는 사람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