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무상 - 박창기

 

가는 님은 가고 싶어 가는가

오는 님은 오고 싶어 오는가

가고 오는 속뜻을 모를레라

구름을 붙잡고 물어도

그저 흘러갈 뿐

시냇물을 붙잡고 물어도

그저 흐를 뿐

바람을 붙잡고 물어도

스쳐 가는 소리뿐


애당초 가고 오는 사연도 때도

알 수 없었거늘

이미 가고 온 것을

하물며 알아 무엇하리

주어진 텃밭에서

흔적 없이 살다 갈 것을

오고 가는 사이에

위대한 연극은 벌어지고

연극의 끝을 잡으려 헤매는

인생, 아 인생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