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팔꽃

 

햇살에 눈뜨는 나팔꽃처럼

나의 생애는

당신을 향해 열린

아침입니다


신선한 뜨락에 피워 올린

한 송이 소망 끝에

내 안에서 종을 치는

하나의 큰 이름은

언제나 당신입니다


순명(順命)보다 원망을 드린

부끄러운 세월 앞에

해를 안고 익은 사랑


때가 되면

추억도 버리고 떠날

나는 한 송이 나팔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