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와 아이

 

"엄마

난 엄마가

내 앞에 계셔도

엄마가 보고 싶어요"


동그랗게 웃음짓는

동그란 아이를 끌어안는

동그란

그리움 속의 엄마


"그래

나도 네가

내 앞에 있어도

네가 보고 싶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