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노래

 

엄마의 무릎을 베고

스르르 잠이 드는

여름 한낮


온 세상이

내 것인 양

행복합니다


꿈에서도

엄마와 둘이서

바닷가를 거닐고

조가비를 줍다가


문득 잠이 깨니

엄마의 무릎은 아직도

넓고 푸른 바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