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집은 어디니

 

"너의 집은 어디니?"

"넌 행복하니?"


멀찍이서

바라보기만 하다가

너와 눈이 마주치면

나는 늘 이렇게 물었지


네가 나를 바라볼 때의

그 찰라적인 황홀함을

어떻게 설명할까


너를 잊을 수 없어

너를 닮은

모든 새를

사랑하기 시작했다


맑은 눈빛

가벼운 나래짓으로

나를 부끄럽게 만든 너


항상

네 노래를 들으며

하루를 시작한다


자주 숨어 있는 너를

그리워하며

말 안 해도 행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