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국화

 

꿈을 잃고 숨져 간

어느 소녀의 넋이

다시 피어난 것일까


흙냄새 풍겨 오는

외로운 들길에

웃음 잃고 피어난

연보라빛 꽃


하늘만 믿고 사는 푸른 마음 속에

바람이 실어다 주는

꿈과 같은 얘기

멀고 먼 하늘 나라 얘기


구름 따라 날던

작은 새 한 마리 찾아 주면

타오르는 마음으로 노래를 엮어

사랑의 기쁨에 젖어 보는

자꾸

하늘을 닮고 싶은 꽃


오늘은

어느 누구의 새하얀 마음을 울려 주었나

또다시 바람이 일면

조그만 소망에

스스로 몸부림치는 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