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꽃

 

저기

오는 봄

역적같이 오는 우리 봄을 보아라

얼음 겹겹 근심 쌓인 어깨를 벗고

기를 쓰고 능선을 넘어오는

참꽃 보아라

긴 싸움 끝에

그 쓰린 상처 위에

그리하여 눈물짓듯 덥썩 가슴에 와 안길 듯

차랑차랑 돋아나는 우리 사랑 보아라

설움도 눈이 부셔

나는 노래로도 이 봄을 다 채울 수 없는데

저 맵디매운 조선처녀 보아라

돌이킬 수 없는 꽃

지쳐 돌아온 오늘밤 그대에게

찬란히 몸 열어 넋까지

끝내 바치고야 말 꽃

참꽃을 보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