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와 나 사이에 강이 흐른들 무엇하리


내가 그대가 되고

그대가 내가 되어

우리가 강물이 되어 흐를 수 없다면

이 못된 세상을 후려치고 가는

회초리가 되지 못한다면

그리하여 먼 훗날

다 함께 바다에 닿는 일이 아니라면


그대와 나 사이에 강이 흐른들 무엇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