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을 쳐다보면

가고 싶다


어두워야 빛나는

그 별에

셋방을 하나 얻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