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밥

 

가을이 되면 찬밥은 쓸쓸하다

찬밥을 먹는 사람도

쓸쓸하다


이 세상에서 나는 찬밥이었다

사랑하는 이여


낙엽이 지는 날

그대의 저녁 밥상 위에

나는

김 나는 뜨끈한 국밥이 되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