측백나무가 되어

 

측백나무 울타리에 내려앉는 참새떼,

가까이 가도 날아가지 않는다

고마워라

나를 측백나무 한 그루쯤으로 여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