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울가에서

 

송사리떼에게 거슬러 오르는 일을 가르치려고

시냇물은 스스로 저의 폭을 좁히고

자갈을 깔아 여울을 만들었네


송사리 송사리들 귀를 밝게 하려고

여울목에 세찬 물소리도 걸어놓았네


시냇물의 힘줄을 팽팽하게 당기며

송사리는 송사리는 거슬러 오르고


그때


시냇물이 감추어 둔 손가락지 하나가

물 속에서 반짝, 하고 빛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