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별

 

새벽 하늘에 돌아가지 못한 별 하나 떠 있습니다.

우리들의 마음이 가장 고요해지는 때를 기다려

우리들 가장 가까운 곳까지 내려온 별인지도 모르지요.

오손도손 사랑하고 가슴 아파도 하는 얘기에 귀기울이다

모두들 소리도 발자국도 없이 돌아갈 때에

너무도 가까이 내려와 오래오래 혼자 눈물짓다가

돌아가는 시간이 길어진 별인지도 모르지요.

남들보다 늦게까지 한 사람을 사랑하던 마음인지도 모르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