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차리 1

 

돌아가라 돌아가라고 바람이 분다

우리 사는 한평생 눈물겹게 사랑하여

아름다운 꽃잎 몇 개 피우기도 하고

끌어안는 것마다 싱싱한 풀잎 되어

뼈마디 가슴 가득 죄어오는 날도 있으리라

새떼보다 높은 하늘로 날아오르기도 하고

더욱 어두운 곳으로 낙엽처럼 뿔뿔이 흩어지기도 하리라

그 위에 진눈깨비 오래도록 때리는 날도 있으리라

그렇게 살다 돌아가라 돌아가라고

네 마음 순한 자리 돌아가라고

바람이 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