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사랑의 방식은

 

그대여, 당신을 떠나보내고

나는 잠시나마 당신을 잃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더없이 불행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그건 틀린 생각이었습니다.

진정으로 당신을 사랑했다면

잃을 것이 결코 없기에.


사랑한다는 것,

그것은 어쩌면 일정한 거리를 유지하는 데

동의하는 일일 것입니다.

나와 당신과의 간격,

그것이 내가 사랑하는 당신과 당신 자신의 차이든

혹은, 당신을 사랑하는 나와 나 자신과의 차이든

당신을 사랑함에 있어 그 거리를 수긍하고

유지하는 데 동의하는 일이라는 것을.


그대를 붙잡는다 한들 무슨 좋은 일이 있겠습니까.

가까울수록 아픔만 커지는 것이 우리 사랑이라면

때론 저만큼 물러서 있는 것도

당신을 향한 나의 사랑이라는 것을.


그저 당신을 만나 행복했었다고,

다 채우지 못한 절반의 사랑이었을지라도

전혀 사랑하지 않은 것보다 나은 것이었으니

그대여, 이것이 설혹 잘못된 방식이었다 할지라도

당신을 사랑했다는 사실 그것만으로도

내 삶은 더없이 빛날 수 있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