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래불사춘 春來不思春

 

봄이 한창이라고 합니다.

온 산과 들에 지천으로

봄꽃들이 피었다고 합니다.


그대가 오지 않고선

나는 언제나 겨울입니다.


이 봄이 지나고 여름이 와도

그대가 오지 않는 한

나는 언제까지나 겨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