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고 깊게

 

묵묵히 사랑하라.

깊고 참된 사랑은 조용하고

말이 없는 가운데 나오나니

진실로 그 사람을 사랑하거든

아무도 모르게

먼저 입을 닫는 법부터 배우라.

말없이 한 발자국씩.


그가 혹시 오해를 품고 있더라도

굳이 변명하지 마라.

그가 당신을 멀리할수록

차라리 묵묵히 받아들이라.

마음 밑바닥에 스며드는 괴로움은

진실로 그를 사랑하고 있기 때문이니

그가 당신을 멀리할 때는

차라리 조금 비켜 서 있으라.

그대 사랑을 받아들이지 않는 그를 위해

외려 두 손 모아 조용히 기도하다보면

사랑은,

어디 먼 곳이 아니라 바로 당신의

마음 속에 있음을 깨닫게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