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 1

 

언제나 혼자였다.

그 혼자라는 사실 때문에 난

눈을 뜨기 싫었다.


이렇게 어디로 휩쓸려가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