있는 그대로 - 휴 프레이더의 <나에게 쓰는 편지> 중에서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라. 그것이 요구사항이다.

지금 나에게 있어서의 현실을 현실로 받아들여라.

최근에 나는 온갖 사소한 결정을 놓고 초조함을 느꼈었다.

나는 무슨 옷을 입어야 하나? 나는 무엇을 먹어서는 안되는가?

문은 잠갔는가? 내가 걱정을 너무 많이 하는 것은 아닐까?

지금 당장은 그런 불안이 나의 현실이다.

진실과 싸우지 말고, 그것을 직시하라.

내가 원하는 것은 있는 그대로의 나를 받아들이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