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일에 기쁨을 - 이외수의 <흐린 세상 건너가> 중에서

 

자신을 불행한 존재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아직도 더 불행해질

여지가 남아 있다. 아주 작은 일에도 큰 기쁨을 느끼는 사람에게는

그 어떤 불행도 위력을 상실해 버리고 만다. 그러나 아주 작은 일에도

기쁨을 느낄 수 있는 경지에 이르기까지는 어차피 여러 가지 형태의

불행을 감내하지 않을 수가 없다. 불행이란 알고 보면 행복이라는 이름의

나무 밑에 드리워진 행복만한 크기의 나무그늘 같은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