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그 사랑은 - 하병무의 <들국화> 중에서

 

먼 훗날 나는 사랑에 대해 말하게 될지 모른다. 하지만

세월이 아무리 흘러도 나는 내가 어떤 사랑을 했는지

말하지 못할 것이다. 그때가 언제이든지 나는 그때도

한 여자를 사랑하고 있을 것이고 내 인생이 끝나는 날까지

그 사랑은 끝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