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끄나풀 - 김형영의 <기다림이 끝나는 날에도> 중에서

 

기다림이 끝나는 날에도 기다리는 님은 오지 않았기에

나는 님이 누군지 알 것만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