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낀다는 것 - 이정하의 <오늘 그를 위해 눈물을 흘려 보아라> 중에서

 

문득, 한순간의 눈빛에 채여 넘어지듯 그렇게 사랑은 찾아온다.

사랑하는 이를 만나 사랑하기까지, 설레임과 조바심 속에 언젠가는

미워하게 될지도 모를 그를 사랑하고자 한다. 아니, 언젠가는

사랑하게 될지도 모를 그를 미워하고자 한다. 이 사랑의 흔적이

인생의 물결을 타고 속절없이 지워진다 해도, 서로를 느낀다는 것은

얼마나 위대한 일인가.